섬김

한인 2세대 평신도, 목회자 지도자들인 넥서스 그룹이 Cass Community에서 봉사하다.

넥서스는 영어를 모국어로 말하는 젊은 한인 목회자와 평신도와 한국어를 말하는 목회자와 교회 그리고 연합감리교회를 연결하도록 고안된 연합감리교회 사역이다. 2019년 8월, 넥서스 그룹은 미시간 디트로이트에 함께 모여, 3일간 예배, 네트워킹 및 지역사회 봉사를 했다. 넥서스 그룹은 노숙자들에게 디트로이트에서 저렴하게 주택을 제공하는 연합감리교회의 Cass Community에 참가해서 지역사회 봉사 활동을 했다.

 

올린이: 오천의 목사, 한인/아시아인 리더 자료 담당,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테너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