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nslate Page

어느 한글 성경을 사용해야 하나요?

사진: 미첼 리치, 언스플레쉬
사진: 미첼 리치, 언스플레쉬

성경책을 사려고 서점(온라인 포함)을 가면 수없이 많은 한글 성경들이 있음을 알게 된다. 현재 교보문고에서 성경책을 검색하면 품절과 절판된 성경책까지 포함해서 약 7,214개의 여러 가지 다른 성경책이 검색 결과로 나온다. 물론 같은 성경 번역본이지만 색상이나 여러 가지 다른 옵션이 추가되어서 이렇게 많은 성경책이 있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이는 개신교의 성경책에만 해당한다는 것이다. 천주교 성경책까지 더해진다면 훨씬 더 많은 종류의 성경책이 있음을 알게 될 것이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회 자료의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이렇게 수많은 한글 성경 속에서 연합감리교회는 어떤 성경을 교단의 공식적인 성경으로 받아들이는가? 

연합감리교회는 공식적으로 어떤 성경을 교단 전체가 써야 한다는 규정이나 어떤 번역본을 써야 한다는 공식적 규정이 없다. 이는 한국어뿐만 아니라 영어 성경에서도 공식적인 규정이 없다. 그렇다면 한인연합감리교회는 어떤 한글 번역본 성경을 써야 하는가?

연합감리교회가 공식적인 성경이 없는 이유는 간단하다. 연합감리교회는 약 100개국 이상에 분포되어 있으며, 수많은 언어가 그 안에서 사용되고 있다.  또한 다양하고 수많은 문화 속에서 연합감리교회는 존재한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약 12만 명의 연합감리교회 교인이 있기에 하나의 공식적인 성경을 사용하기는 그 언어와 문화적 차이 때문에 불가능하다. 
미국 내의 연합감리교회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영어 성경 번역본은 Common English Bible(CEB)와 New Revised Standard Version(NRSV)가 예배나 성경 공부, 주일학교에서 쓰인다. 그러나 New International Bible, King James Bible 등 여러 성경번역본이 쓰이고 있다.

한글 번역본에 관해서도 마찬가지이다. 연합감리교회 내에 5개의 공식 언어가 있으며, 영어, 프랑스어, 한국어, 포르투칼어, 스페인어이다. 연합감리교회에는 공식적 한국어 성경 또한 없다. 교회의 전통에 따라 혹은 신앙에 따라 여러 다른 번역본을 사용할 수있다. 가장 많이 쓰이는 한국어 성경은 개역개정본과 표준새번역본이다. 실제로 한국의 감리교단인, 기독교 감리회는 개역 개정판과 표준새번역 개정판 성경을 공식 성경으로 사용하고 있다. 

개역개정판은 1998년에 처음 발행되었으면, 한국 교회에서 널리 쓰이고 있다. 한국의 최초 성경이라 볼 수 있는 1912년에 발행된 셩경젼셔를 그 토대로 했다. 이 셩경젼셔는 먼저 1900년에 신약젼셔가 번역되어 발행되었고, 11년 뒤인 1911년에 구약젼셔가번역 완료되어 신약과 함께 셩경젼셔로 세상에 나오게 되었다. 이 셩경젼셔를 1차로 개역한 것이 바로 개역판 성경(셩경 개역 1938년)이며, 이 개역판을 ‘한글맞춤법통일안’에 따라 표기를 고치고 더 손질하여 출판한 성경이 1952년에 나온 성경전서 개역한글판이다. 그러나 학교, 일상생활, 그리고 교계의 언어와 맞춤법이 바뀌어서 이 성경을 계속 쓸 수 없어서 다시 개정한 것이 바로 성경전서 개역개정판(1998년)이다. 개역 성경의 문체를 유지했지만, 현대인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개정하였다. 

표준새번역은 1983년 개신교 각 교단의 신학자 16명과 국어학자 6명이 10년 동안 번역하고 목회자와 신학자로 구성된 감수위원과 980명의 자문위원을 거쳐 1993년 출판되었다. 히브리어 마소라 본문과 국제성서공회의 그리스어 신약전서를 원전으로 사용했다. 원문을 한글 어법에 맞게 번역하는 데 중점을 두었고 젊은 사람들이 이해할 수 있는 현대어로 번역하였다. 그리고 초판의 명확하지 못하거나 미흡한 번역을 한글로 잘 다음어 개역한 것이 새번역 개정판(2001년)이다. 

한인연합감리교회와 교인들이 둘 중 어느 성경을 써야 할지는 교회의 전통과 환경 그리고 개인의 신앙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연합감리교회는 성경을 신약과 구약을 합쳐 66권으로 이루어진 하나님의 말씀, 즉 하나님 한 분에 관한 이야기라고 고백한다.

오천의 목사는 한인/아시아인 리더 자료를 담당하고 있는 연합감리교회 정회원 목사이다. [email protected]나 615) 742-5457로 연락할 수 있다.